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경북도립노인요양병원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기능보강사업 우수, 도립김천노인전문요양병원,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

[경북=글로벌뉴스통신]경상북도는 경북도립노인전문요양병원 2곳이 5일 보건복지부 주관 2019년 공립요양병원사업 워크숍에서 공립요양병원 기능보강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보건복지부 장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공립요양병원사업 추진 우수기관은 3개 부문 5개소가 선정되었으며, 경북 도립김천노인전문요양병원과 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이 기능보강사업부문에서 보건복지부장관상 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경상북도는 노인인구 증가에 따라 다양한 노인 복지사업을 적극 추진하고 있으며 노인복지의 기반인 의료복지시설 확충을 위해 16개 공립요양병원(도립 4개, 시・군립 12개)을 운영 중이다.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가 2017년 시행되면서 경북도는 보건복지부 치매안심병원사업 공모에 도내 9개 공립요양병원이 선정되었다.

(사진제공:경북도)경북도립노인요양병원_보건복지부장관상_수상

총사업비 13,578백만원(기금 10,303, 도비1,998, 시군비 1,277)을 각 요양병원의 필요시설, 장비, 인력 등 인프라를 선도적으로 갖추도록 지원하여 금년 보건복지부 인증 제1호 및 제2호 치매안심병원을 연속하여 지정받았다.

현재 전국 17개 시도의 79개 공립요양병원 중 보건복지부로부터 치매안심병원 지정을 받은 요양병원은 3개소로 그중 경상북도립안동노인전문요양병원(9.16.)이 1호, 경상북도립김천노인전문요양병원(9.19.)이 2호이다.

향후 치매안심병원사업 지원을 받은 나머지 7개 공립요양병원(도립포항, 도립경산, 경주시립, 영주시립, 시립문경, 울진군립, 봉화군립)도 곧 치매안심병원으로 지정받을 예정이다

김재광 경북도 보건복지건강국장은 “향후에도 민선7기 공약사업인 경북형 선도 치매관리제 도입에 따른 노인의 보건관리 및 복지에 노력을 기울여 가겠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