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금산군, 생활자원회수센터 가동

[금산=글로벌뉴스통신] 금산군은 발생하는 생활폐기물을 보다 안정적이고 친환경적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생활폐기물 소각시설 및 생활자원회수센터를 본격 운영한다.

지난 5월 준공되어 운영되고 있는 생활폐기물 소각시설은 추부면 용지리 432-2번지 일원 지상 4층에 연면적 2,886㎡ 규모로 총사업비 139억원을 들였으며 고효율 복합식, 연속연소식 스토커 방식의 최첨단 시설로 조성해 1일 30톤을 처리가능하다. 이는 위생매립장에 반입되는 쓰레기 전량을 소각할 수 있는 양이다.

소각시설과 나란히 조성된 생활자원회수센터는 지상 2층에 연면적 1,123㎡ 규모로 사업비 43억원이 투입되었으며 내년 1월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친환경적인 생활자원회수센터가 준공됨에 재이용 가능한 자원을 효율적으로 선별해 재활용율 증대와 시설에 대한 지역주민 환경이미지를 제고하는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함께 위생매립장에서 발생하는 침출수 수송체계를 관로방식으로 변경하여 이상기후로 인한 침출수 과다 발생 시 안정적 처리가 가능하고 매립 용량을 474,937㎥ 규모로 증설하여 매립연한이 연장되 지역의 환경보전 및 주민 보건위생 향상에 기여할 것이다.

문정우 군수는 “친환경 소각시설과 생활자원회수센터의 준공이 매우 뜻깊은 일이라 생각한다.”며 “이점을 이해해준 주민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리고, 주민의 건강과 생활환경 개선을 위해 군에서 적극 지원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