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완판 된 당진사랑상품권 추가발행

[당진=글로벌뉴스통신] 당진시는 발행 2달 만에 완판 된 지역화폐 당진사랑상품권을 추가 발행했다고 4일 밝혔다. 추가 발행 금액은 20억 원으로 지난 8월 처음 발행한 10억 보다 두 배 많은 물량이다.

시에 따르면 처음 발행했던 당진사랑상품권은 추석 명절 할인 이벤트와 사용처 확대 등의 영향으로 두 달 만에 전액 소진됐다.

이번에 추가 발행한 당진사랑상품권은 다량의 상품권 소지에 대한 불편을 개선코자 5만 원 권을 새롭게 제작했으며, 특히 내년에 당진에서 열리는 2020 충남체전 홍보를 위해 대회 마스코트도 삽입했다.

신규 발행한 상품권은 만19세 이상 본인에 한해 신분증을 지참하고 당진 지역 내 농․축협을 방문하면 월 최대 50만 원까지 구입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기존과 동일하게 신규 발행한 당진사랑상품권은 평시 액면가의 6%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으며, 명절 등 특별할인 기간에는 10% 할인된 금액으로 구매 가능하다.”며 “당진사랑상품권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