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포항시, 우수건강마을 표창2019년 건강마을 조성사업 ‘우수 건강마을’ 송라면·기북면·해도동 선정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 남·북구보건소는 28일 경주 더케이호텔에서 경상북도가 주관하는 2019년 건강마을 조성사업 성과대회에서 포항시 북구 송라면과 기북면, 남구 해도동이 ‘우수 건강마을’로 선정되어 표창을 받았다.

또한 도 협의체 위원장으로 열심히 활동한 기북면 이원창 건강위원장은 감사패를, 기북면 선병동 난타동아리회장은 유공자 표창을, 해도동 이옥주 건강부위원장, 청림동 김성수 건강위원장은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사진제공:포항시)28일 경주에서 열린 2019 건강마을 조성사업 성과대회에서 수상한 포항시 주민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건강마을 조성사업은 의료취약지역인 기북면(2014년~), 해도동(2016년~) 송라면(2019년~)을 선정, 지역 간 건강격차를 감소시키고 건강수명 연장을 위해 주민 스스로 건강마을 공동체 구현하기 위한 사업이다.

특히 올해는 송라면이 신규 건강마을로 선정되어 지난 8월에 건강마을 선포식을 성대하게 추진했으며, 기북면의 주민자립형 건강동아리 운영과 각 마을 건강걷기대회 추진, 활발한 건강위원회 운영 등의 성과가 있었다.

북구보건소 김규만 건강관리과장은 “주민의 건강수준 향상을 목표로 지역 특성과 수요에 맞춘 주민 참여형 건강증진사업을 앞으로도 지속 추진해 건강도시 포항 만들기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