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홍성군, 7,068억 원 규모 2020년도 예산안 제출

[홍성=글로벌뉴스통신] 홍성군은 일반회계 5,839억 원과 특별회계 680억 원 등 총 7,068억 원 규모의 2020년도 예산안을 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이는 2019년도 본예산(6,210억 원) 규모보다 858억 원(13.8%)이 증가한 수치로, 시 승격 기반 조성,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 문화·예술·체육시설 인프라 조성, 지역 경제 활성화, 내포신도시 관리와 원도심 공동화 예방 등 군정 역점시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선택과 집중을 통해 투자 우선순위를 편성했다.

군에 따르면 내년도 세입은 균형발전특별회계 지방이양으로 지방소비세 105억 원 및 내포신도시 조성 등으로 올해 본예산보다 583억 원이 증가했으며, 특히 국·도비 보조금은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 문화복합센터‧청소년 문화의집‧국민체육센터 및 장애인수영장·내포신도시 건강생활지원센터 및 주차타워 조성 등 복합SOC 사업 기반 마련과 남당항 축제광장 및 해양공원 조성, 북서부순환 도시계획도로 개설, 농어촌 및지방상수도 현대화 사업 등 신규 사업과 계속사업의 마무리를 위해 275억 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내년도 세출예산은 정부가 강조하고 있는 일자리 창출 및 복지정책 확대 정책에 호응하여 청년 및 중장년 일자리 창출과 노인일자리 확대, 아동‧양육수당 확대와 같은 지역 고용위기 해소 및 다양한 복지사업의 확대 사업이 반영되었다.

또한 핵심 선도사업과 新성장동력 생성을 위한 예산 투자와 주민 건강을 위한 미세먼지 대책 등 환경분야 투자 확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 SOC사업 지속 정비와 소상공인·중소기업·농축수산분야 경쟁력 강화 지원도 주목할 만한 부분이다.

군 관계자는 “군민이 쾌적한 홍성을 만들기 위해 시 승격 기반조성을 비롯해 복지, 안전, 문화, 경제 활성화, 지역 균형발전 등 다양한 분야의 역점시책을 고려하며 적재적소에 재원 배분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편성된 예산에 대해서는 사전심사 및 향후 사후 평가도 철저히 하여 안정적인 예산운영이 되도록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