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포항시 가을배추 캐나다 첫 수출포항 명품 상옥마을 가을배추 市 최초 30톤 캐나다 수출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는 올해 열정적으로 추진해 온 신선농산물 수출시장 확대 노력이 착실한 결실을 맺고 있는 가운데, 이번 주 가을배추 30톤이 캐나다(밴쿠버) 첫 수출 길에 오른다.

이번에 첫 수출에 성공한 배추는 해발 450m 준고랭지 친환경농업지구로 잘 알려진 죽장면 상옥마을에서 생산된 가을배추로 김치가공용은 물론 식감과 맛이 좋아 생식용으로도 매우 우수하다는 평가를 받고 있어 향후 수출시장 확대와 농가소득 증대가 기대된다.

(사진제공:포항시) 포항 명품 상옥마을 가을배추 캐나다 첫 수출

그간 시는 포항 명품 상옥마을 배추 수출을 위해 캐나다, 대만, 호주 등 다양한 국가의 바이어들과 접촉을 추진해 왔으며, 이번에 그 첫 번째 결실을 맺었다는 점에서 상당한 의미가 있다.

김극한 포항시 농업기술센터소장은 “상옥마을의 지리적 특성을 살린 배추 수출을 지속적으로 확대할 수 있도록 다양한 시책을 추진하고 있다.”며 “2020년에는 여름배추 수출도 추진할 계획으로 수출물량과 수출국가를 대폭 확대하고 장기적으로는 포항 ‘여름 무’ 단지와 함께 수출전문단지로 육성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