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람들 포토뉴스
부산 영도구, 골목길 평상 제작 설치주민의 손으로 직접 마을 만들기 실천, 사랑방 역할 ‘톡톡’
(사진제공:영도구) 남항동 통장협의회 골목길 평상 제작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영도구 남항동통장협의회(회장 박기영)은 지난 20일 관내 골목길 (8개소)에 어르신들의 휴식 공간을 위한 평상(11개)을 제작·설치해 눈길을 끌고 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7월 ‘마을 만들기 현황과 사례’ 역량교육 수료 후 주민이 마을의 목표를 세우고 계획․실행에 참여하는 주체가 되기 위해 추진됐다.

(사진제공:영도구) 남항동 통장협의회 골목길 평상 제작 설치

평상은 관리번호와 비상 시 연락처를 기재하여 어르신은 물론 지역주민 누구나 보수가 필요하거나 관계 민원 발생 시 연락할 수 있도록 제작했다.

마을 어르신은 “앞으로 평상에 모여서 편안하게 쉴 수 있을 것 같다.”며 즐거워했다.

남항동 통장협의회 박기영 회장은 “어르신들을 위한 평상이 마을의 사랑방 역할을 하게 되길 바라며, 지역주민을 위해 앞으로도 작은 부분부터 마을에 필요한 의제를 발굴․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