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 꼬맥거리 1차 매대운영사업 종료
상태바
제천 꼬맥거리 1차 매대운영사업 종료
  • 권혁준 기자
  • 승인 2019.10.24 22: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글로벌뉴스통신] 제천시는 현재 동문시장에서 운영 중인 꼬맥거리의 1차 매대 운영을 오는 26일부로 종료한다고 밝혔다.
 
 이달 5일부터 운영을 시작했던 제천 꼬맥거리는 지금까지 제천에서는 접할 수 없었던 신선한 거리 분위기 조성으로 시민들의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는 제천 먹거리 사업의 성공 가능성을 제시한 계기가 되었으며 청년일자리 창출과 전통시장 상권 활성화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2019년 제천한방바이오박람회와 더불어 인근 단양과 영월을 방문하는 관광객들도 제천의 꼬맥거리를 찾아 관광 활성화에도 기여한 것으로 전해진다.
 
 시는 청년상인의 창업을 지원하는 행정안전부 공모사업으로 창업컨설팅 및 교육, 기반시설 및 운영 지원을 내용으로 하여 꼬맥거리를 운영해 왔다.
 
이번 사업은 취지에 따라 구본길 수석 셰프의 위생, 레시피 교육과 매대운영으로 진행되었다.
 
 시는 교통 통제 및 동절기 도로안전 등의 사정으로 매대운영을 계획보다 조기 종료 하지만,
당초 사업의 목적인 청년 창업을 위하여 창업 컨설팅 등 다양한 지원을 계속 이어갈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비록 짧은 기간이지만 뜨거운 관심과 성원을 보내주신 시민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제천의 경기 활성화와 청년일자리를 위한 효과적인 정책을 계속적으로 이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제천의 축제와 먹거리를 연계하여 전국의 관광객이 찾는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앞으로도 제천의 대표 축제와 먹거리를 연계한 도심활성화 사업을 지속적으로 이어갈 계획으로, 지역 상인과의 상호 공생관계를 고려한 정책도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