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안양시청 민원동 화장실, 행안부장관상 수상제21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 시상식 18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사진제공:안양시) 아름다운 화장실 은상 수상

[안양=글로벌뉴스통신] 안양시청사 별관1층 민원동 화장실이 18일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열린‘제21회 아름다운 화장실 대상’공모전에서 은상에 선정돼 행정안전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안양시가 22일 밝혔다.

또 안양9동에 있는‘병목안 담배촌 공중화장실’은 특별상을 수상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시상식에는 신경호 안양시 기획경제실장과 이강숙 회계과장이 시를 대표해 참석, 장관상을 수상했다.

올해로 21회를 맞은‘아름다운 화장실 대상’은 화장실 문화를 바꾸자는 취지에서 지난 1999년 제정, 위생상 편의와 에너지절약에 부합하는 화장실을 매년 선정하고 있다.

행정안전부와 화장실문화시민연대가 공동 주최한 이번 공모전에는 전국의 64개 화장실이 응모했다.

시가 금년 8월 리모델링한 별관 민원동 화장실은 LED형 조명에 냉·난방시설이 설치돼 있는데다, 세면대, 파우더룸, 기저귀교환대, 소지품비치대, 여성용부스대 등이 잘 갖춰져 있다. 

여성과 노약자 안전을 위한 비상벨은 물론, 전시공간 확보와 벤치 및 공기정화식물이 배치돼 있는 등 안팎에서 미관도 잘 조성돼 있다는 평이다.

특별상을 받은‘담배촌 공중화장실’도 시설과 디자인 면에서 이에 못 지 않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쾌적하고 청결한 시설의 화장실이 시민 삶의 질을 높인다며, 화장실에 대한 혁신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