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부산 사상구, ‘밥 잘 짓는 남자’ 프로그램 운영
(사진제공:사상구) 학장동 밥 잘 짓는 남자 프로그램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사상구 학장동 주민주도 마을계획단(공동위원장 강승봉, 강호경)은 2019 주민주도마을계획사업의 일환으로 ‘밥 잘 짓는 남자’ 사업을 운영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지난 9월 17일부터 매주 화요일 총 8회기에 걸쳐 독거남성 고독사 예방을 위해 관내 우울감 등 문제를 가진 중년 독거남을 대상으로 진행하고 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남성들은 주민주도마을계획단과 함께 요리를 만들어 같이 점심식사도 하고 직접 만든 음식을 지역 내 이웃과도 나누며 이웃과 함께 더불어 사는 법을 배운다.

학장동 주민주도마을계획단 강호경 공동위원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성인 독거 남성들의 식생활 자립능력을 향상시키고, 건전한 여가활동을 통해 알코올 의존 및 우울감 감소 효과로 고독사를 예방할 수 있을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