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부산소방, 경북 피해지역 긴급 복구지원
(사진제공:부산소방) 소방공무원·의용소방대원 120여명 긴급 피해복구 지원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소방재난본부(본부장 변수남)와 의용소방대(연합회장 문병기)는 10월 8일 ~ 9일 1박 2일간 태풍 ‘미탁’으로 큰 피해를 입은 경북 울진군 온정면 복구지원에 나섰다.

신속한 피해복구를 위해 부산소방재난본부 공무원 및 의용소방대원 120여명이 내일까지 휴일도 반납하고 수해 현장을 찾아 조기복구에 총력을 쏟았다.

부산 복구지원팀은 온정면 덕산3리, 온정1리, 금천3리 3개지역에 배치되어 주택침수로 인한 토사물 제거작업을 펼쳤다.

(사진제공:부산소방) 소방공무원·의용소방대원 긴급 피해복구 지원

부산소방재난본부 변수남 본부장은 수해현장으로 향하는 직원과 의용소방대원들을 격려하며 “피해지역 주민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기 위해 긴급하게 복구지원을 실시하게 되었으며 하루 빨리 피해복구가 되어 정상화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