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교육청, 학생 해설사 외국인 관광객 대상 문화재 홍보
상태바
경주교육청, 학생 해설사 외국인 관광객 대상 문화재 홍보
  • 최원섭 기자
  • 승인 2019.10.08 1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주=글로벌뉴스통신]경주교육지원청(교육장 권혜경)은 10월 8일 화요일 불국사 일원에서 경주세계문화유산 예비 학생 해설사 36명, 학생 해설사(2018 인증) 14명이 외국인 관광객을 대상으로 문화재 홍보 활동을 실시하였다.

이 행사는 올해 1학기에 예비인증을 받은 초․중학생 36명의 학생 해설사들이 외국인을 대상으로 문화재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우리 문화재에 대한 자긍심과 자신감을 기르는 목적으로 실시되었다.

(사진제공:경주교육청)경주교육지원청 학생 해설사 홍보활동

학생 해설사들은 그동안 문화재 홍보 활동을 위하여 지난 7월에 외국어 해설사 역량 강화 연수를 이수하였고, 방학동안 자기 역량을 쌓아 도우미 활동 가이드북을 만들었으며, 2회에 걸쳐 경주시 문화재 해설사와 함께 불국사를 탐방하는 과정을 거쳐 외국인을 대상으로 문화재를 외국어(영어·중국어·일어·베트남어·러시아어)로 홍보하는 활동을 펼쳤다.

홍보활동에 참여한 학생 해설사 기아무개(월성중)는 ‘우리의 유산인 불국사를 널리 알릴 수 있어 뿌듯하였고, 앞으로도 우리 경주의 문화재를 외국인에게 널리 알리는 홍보 도우미 활동을 지속적으로 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