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사람들 포토뉴스
구포플랫폼, ‘수제맥주로 떠나는 가을여행’
(사진제공:북구) 2019 부산국제 수제맥주 마스터스 챌린지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북구(구청장 정명회)는 ‘2019 부산국제 수제맥주 마스터스 챌린지’를 구포역광장 일원에서 10월 11일(금)부터 13일(일)까지 3일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영화의 전당에서 개최된 후 올해 두 번째로 개최되는 ‘수제맥주 마스터스 챌린지’는 부산시가 주최하고 북구청이 부산디자인진흥원, 부산푸드필름페스타와 함께 주관한다.

이번 행사는 한국 수제맥주의 성지로 자리 잡아가고 있는 부산에서 열리는 맥주덕후들의 축제로서, 지역을 대표하는 다양한 수제맥주를 한자리에서 즐길 수 있는 기회가 마련된다. 또한 단순히 먹고 마시는 축제에서 벗어나 수제맥주 평가회, 크래프트비어 클래스, 시민품평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갖춘 시민참여형 행사로 개최될 예정이다.

특히 북구는 평가대상에 구포국수와 연계된 밀을 소재로 한 ‘밀맥주 부문’을 신설했다. 구는 밀맥주 부문에서 우승한 맥주는 지역맥주 ‘구포비어’로 상품화를 추진하고, 행사기간 중 부산 수제맥주업체협회의 구성 지원과 사무국 북구유치에 적극 노력한다는 방침이다.

정명희 북구청장은 “이번 행사가 수제맥주를 제대로 이해하고 즐길 수 있는 축제의 장으로서 수제맥주의 새로운 가치를 발견하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수제맥주 펍 조성과 양조장 구축으로 ‘구포비어’ 브랜드를 북구의 관광전략 콘텐츠로 만들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