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캠코, 채용형 청년인턴 46명 ‘열린채용’차별·편견·제한 없는 직무능력중심의 열린채용, 인턴 평가 후 90% 이상 정규직 전환

[부산=글로벌뉴스통신]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문창용)는 인턴 근무 후 정규직으로 전환되는 채용형 청년인턴 46명을 공개 채용한다.

캠코는 지난 2014년부터 ‘열린채용’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 상반기 51명 채용에 이어 이번 채용에서도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으로 차별ㆍ편견ㆍ제한 없는 채용절차를 통해 실무능력을 갖춘 우수인재를 선발함으로써 정부의 청년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할 계획이다.

캠코는 ‘입사지원서 평가’를 폐지해 필기전형 응시기회를 확대하고, 직무와 역량중심의 1․2차 면접전형을 시행할 예정이다. 전형순서는 필기전형, 1차(합숙)․2차(개별) 면접전형 순이며, 필기전형은 부산과 서울에서 동시 시행된다.

특히 이번 채용에서는 사회형평적 채용 강화를 위해 장애인, 취업지원 대상자에 대한 채용목표비율을 10%까지 적용하고 전체 채용인원 중 6명은 고졸전형(6급 금융일반)으로 채용할 예정이다.

채용분야는 5급 금융일반 경영, 경제, 법, 건축, 전산과 6급 금융일반 등 총 6개 분야이며, 이번 하반기에 채용되는 인턴은 약 1개월 근무 후 평가를 거쳐 90% 이상 정규직원으로 전환된다.

지원서 접수는 채용 홈페이지(https://kamco1.incruit.com)를 통해 9월 19일(목)부터 10월 2일(수) 17:00까지 진행되며, 12월 중 최종 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