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안양지역자활센터, 보건복지부 2017-2018년 “우수기관” 선정보건복지부-지역자활센터의 역량향상을 높이고 자활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안양=글로벌뉴스통신] 안양지역자활센터(센터장 장우희)는 보건복지부가 실시한 전국 239개 지역자활센터 성과평가에서 2017~2018년 도시형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보건복지부가 주관한 이번 평가는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에게 맞춤형 자활근로를 제공하기 위한 지역자활센터의 역량향상을 높이고 정기적인 성과평가를 통해 인센티브 제공과 자활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에 안양지역자활센터는 참여자 자활성과, 사업단 · 자활기업 운영성과, 센터 운영 등 공통표지표와 외부자원 연계, 지역사회 기여 및 협력, 사업개발 등 특성화지표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으며, 이에 따른 인센티브로 센터 운영비 국고보조금을 추가로 지원받게 됐다.

또한, 성과평가와 더블어 별도 구성된 심사위원회의 평가로 실시한 지역특화사업 개발분야에서는 1인 생활인 저소득층의 복지사각지대 해소사업인 “혼밥족의 결식NO, 관계PLUS”를 통하여 장려사업으로 선정돼 인센티브도 추가로 받게 되었다.

안양지역자활센터 장우희 센터장은 “근로능력이 있는 저소득층에게 집중적이고 체계적인 자립·자활 지원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이번에 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며 “앞으로도 이들의 자활의욕을 고취하고 자립능력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01년 설립된 안양지역자활센터는 생활이 어려운 사람들의 사회·경제적 자활 자립 지원과 일자리 창출 및 소득 증대 도모, 지역사회의 공익서비스 제공 등을 통해 행복한 사회공동체 실현에 힘쓰고 있다.


안소라 기자  ansora01@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안소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