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부산 북구, 골목길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화재 진압
(사진제공:북구) 골목길 ‘보이는 소화기’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북구 만덕3동 행정복지센터(동장 이일호)는 지난달 31일 만덕3동 3통 다세대 주택에서 화재가 발생하였으나, 인근 주민이 주택가 전신주에 설치된 ‘보이는 소화기’로 초기화재를 진압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밝혔다고 11일 밝혔다.

8월 31일 오후 14시 23분경 화재가 발생하자 인근에서 연기를 목격한 주민 조문기 씨(현 만덕지역대 의용소방대장)가 ‘보이는 소화기’를 사용, 주택가 대형 화재로 번지는 것을 막고 연기로 인해 대피하지 못한 주민 2명을 구조했다.

주택가 ‘보이는 소화기’는 지난 5월 만덕3동 자율방재단(단장 안정하)에서 소방차 진입이 되지 않는 3통구역 내에 비상시 누구나 사용할 수 있도록 북부소방서에서 소화기 12개를 지원받아 골목 전신주에 설치했다.

안정하 자율방재단장은 “보이는 소화기와 주민의 발빠른 대처가 화재진압에 큰 도움이 되었다.”면서 “기존에 설치한 3통구역 외에도 만덕3로 15번길 등 좁은 골목길에 보이는 소화기를 추가로 설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북부소방서 만덕119안전센터에서도 “주택지역내 소방시설이 설치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