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수출입銀, '다문화가족 지원단체 8곳' 차량 전달

[서울=글로벌뉴스통신] 한국수출입은행(www.koreaexim.go.kr)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이하 ‘사랑의열매’)를 통해 전국 8개 다문화가족지원단체에 1억6000만원 상당의 차량 8대를 기증했다"고 9월9일(월) 밝혔다.

(사진제공: 수출입銀) 수출입은행은 전국 8개 다문화가족지원단체에 1억6000만원 상당의 차량 8대를 기증했다 (앞줄 오른쪽 세 번째부터) 강승중 수은 전무이사, 김연순 사랑의 열매 사무총장

강승중 전무이사는 9일 오후 여의도 수출입은행 본점에서 김연순 사랑의열매 사무총장과 함께 서울중구 다문화지원센터 등 8개 단체 대표들에게 승합차 4대와 경차 4대를 전달했다. 앞서 사랑의열매는 이동에 불편을 겪고 있는 다문화가족 지원단체들을 대상으로 차량후원 공모를 진행한 후 8곳을 선정한 바 있다.

강승중 전무이사는 이날 차량을 전달한 후 “대외경제협력 전담기관인 수은은 업무특성을 살려 다문화가족이 우리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는데 힘쓰고 있다”면서 “수은이 지원한 차량을 통해 다문화가족에게 더 나은 복지서비스가 제공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수출입銀은 2011년 이후 올해까지 총 13.5억원 상당의 차량 76대를 다문화가족지원기관 등에 기증해오고 있으며, 개발도상국에 대한 유상 원조자금인 대외경제협력기금(EDCF)을 정부로부터 수탁해 운용하는 기관으로, 국내 다문화가정을 지원하는데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도연 기자  rheedoyun@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