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금투협-주한호주대사관, '한-호주 퇴직연금 포럼' 개최기금형 퇴직연금제도의 성공적 도입

[서울=글로벌뉴스통신] 금융투자협회(회장 권용원)와 주한호주대사관(대사 James Choi)이 9월 5일(목) 오후 여의도 금융투자협회 불스홀에서 공동 개최한 「한-호주 퇴직연금 포럼」이 성황을 이뤘다.

(사진제공: 금투협) (왼쪽부터) 송홍선 자본시장연구원실장, Eva Scheerlinck 호주 퇴직연금 수탁자 협회장 , 김경선 고용노동부 국장,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 한정애 더불어민주당 의원, H.E. James Choi 주한호주대사, Garry Weaven IFM Investor 설립자, Rodney Commerford 주한호주무역대표부 대표, Zak May IFM Investor 이사, 여성철 고용노동부 과장

이번 포럼은 호주의 퇴직연금 운영 경험을 공유하고 한국형 기금형 퇴직연금제도의 나아갈 방향을 모색해보자 하는 취지로 개최되었으며, 세미나에는 약 200여명이 참석해 퇴직연금 시장에 대한 뜨거운 관심을 반영하였으며, 본격 행사 시작에 앞서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더불어민주당 한정애 국회의원, 주한호주대사관 James Choi 대사, 금융투자협회 권용원 회장이 축사를 통하여 포럼의 참석 소감 및 의미를 밝혔다.

(사진제공: 금투협) 한정애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강서구병)

한정애 의원은 축사에서 “한국의 노동여건을 반영한 기금형 퇴직연금제도의 도입을 통하여 노동자의 수급권 강화를 기대한다.”고 퇴직연금 시장에 대한 발전상을 말하였다.

(사진제공: 금투협) 권용원 금융투자협회장

주한호주대사는 환영사를 통하여 “오늘 포럼이 호주 연금제도가 한국 퇴직연금 산업에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방안을 공유하는 계기가 될 것이다.”고 말하였다. 이어서 금융투자협회장은 “한국과 호주의 연금산업 발전 논의에서 나아가 양국간 자본시장 협력관계가 더욱 강화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기대를 전하였으며, 이 날 본 행사는 1부, 2부, 3부로 진행되었다.

(사진제공: 금투협) 김경선 고용노동부 근로기준정책관

고용노동부 김경선 근로기준정책관은 ‘퇴직연금제도의 노후소득보장기능 강화를 위한 정책 과제’라는 주제의 기조발표를 통해 우리나라 퇴직연금제도가 이룬 성과와 함께 근로자의 든든한 노후생활 동반자로 성장하기 위한 3가지 발전전략으로 △취약계층 근로자의 퇴직연금 가입지원, △전문적 자산운용과 규모의 경제로 수익률 개선, △제도개편을 통한 연금수령 유도를 제시하였다.

(사진제공: 금투협) 기금형 퇴직연금제도의 성공적 도입을 위한 금융투자협회-주한호주대사관 공동 '한-호주 퇴직연금' 포럼

패널토론에서는 한국연금학회 김병덕 회장이 좌장을 맡고 발표자들과 고용노동부, 학계 등 양국 전문가들이 양국가의 퇴직연금 상황과 시사점에 대해 활발하게 논의하였다.

이도연 기자  rheedoyun@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