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부산銀, 연산동금융센터 확장 이전금융센터 중심의 협업체계 구축을 통한 시너지 극대화
(사진제공:BNK홍보부) 연산동금융센터 확장 이전

[부산=글로벌뉴스통신] BNK부산은행(은행장 빈대인)이 19일(월) 고객 편의성을 향상시키고 금융센터로서 안정적 역할 수행을 위해 연산동금융센터를 자가 점포로 확장 이전했다.

이날 열린 이전식에는 BNK금융그룹 김지완 회장과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을 비롯하여 부산교육대학교 오세복 총장, 부산신용보증재단 이병태 이사장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하여 연산동금융센터 이전을 축하했다.

연산동금융센터는 부산의 행정 1번지로 불리는 연산동 지역의 대표 허브점포로서 이번 영업점 확장 이전에 따라 기업여신 등 중요업무를 허브점에 집중시켜 영업점 간 상호협력체계를 강화하고 보다 전문화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

또한 기존의 영업점과는 차별화된 첨단 디지털 점포로서 디지털 컨시어지, 디지털 사이니지, STM 등 다양한 디지털 기기를 갖추고 고객 맞춤 서비스 및 편의성을 제고할 방침이다.

방성빈 부산은행 경영기획본부장은 “앞으로 금융센터 중심의 협업체계 구축과 영업점 디지털화를 통해 더욱 고객 중심적인 은행, 더욱 빠르고 유연한 은행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전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