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경북도 농업기술원, 2세대 영농정착 특별교육부모와 자녀 간 이해와 공감, 소통으로 성공적인 영농승계 돕는다

[경북=글로벌뉴스통신]경상북도 농업기술원은 지난 18일 19일 양일간 칠곡 평산아카데미에서 부모와 영농희망 자녀 30여명을 대상으로 ‘영농승계 2세대 특별교육’을 가졌다.

이번 교육은 부모의 농업을 승계하는 청년농업인들이 늘어남에 따라 영농승계 2세대의 안정적인 영농정착을 돕기 위해 마련했다.

부모와 자녀의 참여형 학습으로 배려와 경청, 마음 열기, 소통스킬, 가족 운동회, 부자 사명서 및 실천 선언문 작성 등 부모와 자녀세대 간의 이해와 소통을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부모와 자녀 간의 이해와 공감을 바탕으로 선배 농업인의 기술을 전수받고 미래 부농(富農)을 향한 영농계획을 설계하는 시간도 가졌다.

특히 영농승계의 가장 큰 애로사항인 세대 간의 보이지 않는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소통스킬 학습은 큰 호응을 얻었다.

곽영호 경북도 농업기술원장은 “소통을 통해 부모는 자녀들의 생각을 이해하고 자녀는 부모의 성공했던 지혜를 본받아 자신만의 차별화된 아이디어를 개발하고 성공적으로 영농을 승계해 건강한 가족경영체로 거듭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영농승계 특별교육은 2013년 전국 최초로 경북도에서 시행, 현재까지 총 300여 명의 수료생을 배출하였으며 부모와 자녀가 함께 참여하는 승계교육이 전국적으로 확대되는 계기가 되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