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포항시 숙박업소, 생명사랑 지정업소 현판식 가져포항시 북구보건소, 숙박업소 5개소와 생명사랑 지정 업무협약을 맺고 현판식 가져

[포항=글로벌뉴스통신]포항시 북구보건소 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 12일 숙박업소에서의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인한 자살 예방을 위해 관광객이 많은 영일대해수욕장 인근 모텔 5개소를 생명사랑 숙박업소로 지정하여 업무협약 및 현판식을 가졌다.

(사진제공:포항시)포항시 숙박업소, ‘생명사랑 지정업소 현판식’

자살사망자 중 가스중독으로 인한 포항시 북구의 자살률은 2015년 15.2%에서 2017년 17.9%로 매년 증가하는 추세이며, 숙박업소에서의 자살사고도 잇따르고 있는 가운데, 생명사랑 숙박업소로 지정된 기관에서는 장기투숙객 및 자살시도의 위험성이 관찰되는 투숙객에 대하여 신속하게 정신건강복지센터 및 전문기관에 연계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또한, 각 객실마다 일산화탄소 감지기를 설치해 번개탄 등을 이용한 자살 시도를 예방할 수 있도록 했다.

김규만 북구보건소 건강관리과장은 “소중한 생명을 지키기 위해 함께하는 생명사랑 숙박업소 업체를 확대하고 이러한 관심이 생명존중문화 확산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