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문화종합 포토뉴스
국립경주박물관, 박물관 구석구석을 누비는 탐험대 운영

[경주=글로벌뉴스통신]국립경주박물관(관장 민병찬)은 2019년 여름방학 교육프로그램으로 오는 7월 26일‘국립경주박물관 탐험대’를 운영한다.

이 프로그램은 초등학교 4~6학년 학생들이 박물관 구석구석을 탐방하며 박물관의 기능을 이해하고 미래의 큐레이터를 꿈꿔볼 수 있도록 마련하였다.

먼저, 현재 재발굴 조사 중인 금령총 발굴 현장을 방문하여 박물관에서 이루어지는 학술발굴의 과정과 그 내용에 관해 직접 보고 배워보는 경험을 가질 예정이다.

(사진제공:경주박물관)국립경주박물관 탐험대 운영

또한, ‘박물관 통제구역, 그곳이 궁금하다’ 시간을 통해 평소 가볼 수 없었던 박물관의 연구시설과 수장고 내부 시설을 탐방하고 직접 문화재 소장품 등록 실습을 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마지막으로 ‘박물관은 살아있다!' 시간에는 관람시간이 끝난 후, 탐험대원들만 남아있는 전시실에서 문화재를 집중적으로 관찰하고 탐구하는 색다른 경험을 하게 될 것이다. 아울러 자신이 탐구한 문화재를 직접 소개해 보는 문화재 돋보기 체험을 통해 자기효능감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기획하였다.

이번 ‘국립경주박물관 탐험대'의 모집인원은 40명으로 오는 17일 수요일 오전 9시부터 국립경주박물관 누리집‘교육‧행사’에서 선착순으로 신청 받는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