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부 포토뉴스
서영교, “초등학생 생존수영 교육" 절실학교체육진흥법 일부개정법률안 대표발의...

[국회=글로벌뉴스통신] 서영교 의원(국회 교육위원회)은 지난 12일(금) "학교체육진흥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고 밝혔다. 이에 최근 잇달아 발생한 선박 침몰사고로 인하여 생존수영 교육에 대한 필요성이 증대되고 있는 가운데, 초등 생존수영 교육의 원활한 진행과 내실화를 위한 개정안이 발의되어 이목이 집중된다.

서 의원은 이번 개정안에서 "▲ 학교의 장이 학교체육 활성화를 위하여 취하여야 하는 조치에 생존수영 교육의 활성화 부분을 추구하고, ▲ 생존수영 교육의 실시를 위하여 수영장이 매우 부족한 현실을 고려하여, 국가 및 지방자치단체가 학생의 체육활동을 위하여 확충하여야할 기반시설에 수영장을 명시해 법적근거를 마련했다"고 말했다.

(사진: 글로벌뉴스통신DB) 서영교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서울 중랑 갑)

서영교 의원은 법안 추진배경에 대해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안전교육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교육과정에 도입되었지만, 형식적인 교육내용, 턱없이 부족한 시설 등 여전히 보완해야할 점이 많다”고 말하며, “내년부터 생존수영 교육 대상이 확대됨에 앞서 생존수영 교육을 내실화할 필요성이 있다”고 강조했다.

또한, “2014년 세월호 참사 이후, 정부에서도 생존수영 교육 의무화 계획을 밝히고 점차 확대해나가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하며, “특히 문재인 정부는 100대 국정과제 중 하나로 <초등 생존수영 교육 확대>를 선정한 가운데, 개정안이 통과되면 문재인 정부 국정과제 추진에 동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법안에 대해 설명했다.

 

이도연 기자  rheedoyun@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도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