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사람들 포토뉴스
천명숙 충주시의원, “합의와 절차 지키는 시정 원한다.”

[충주=글로벌뉴스통신]천명숙 충주시의회의원은 지난 8일 오후 7시 30분 문화회관에서 ‘충주시민의 날’ 행사를 개최하는 과정속에 공지된 본 행사의 식순과 다르게 일정이 변경된 부분에 대해 합의적 절차를 지키는 시정을 충주시에 요구한다며 11일(목) 성명을 발표했다.

이날 천 의원은 “공지된 행사내용은 충주비전 주요발전 전략 및 현황설명, 시민대상, 층주행복상, 어린이 그리기 대회 시상등 본 취지에 맞는 행사를 마치고 동충주역 유치 결의대회를 식후행사로 진행하기로 일정에 공지되었기에 시민의날 만큼이라도 약속된 순서와 합의적 절차를 지켰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동충주역 유치를 염원하는 동충주역유치범대위의 충주발전을 위한 의견과 활동사항은 존중하지만 확연한 전문가들의 유불리와 검증된 시민 대토론회등을 통한 충분한 의견과 합의를 통해 퍼포먼스를 진행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한 “항의하는 과정속에 불거진 A공무원과의 소란은 무대옆 커튼뒤에서 나눈 대화였으며 평소 친분이 있어 편하게 말한 것이었으나 오해를 불러일으킨 점에 대해선 유감을 표명했다.”고 전했다.

권혁중 기자  andong-kwun@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