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연예 포토뉴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강성연, 명품연기
(사진제공:높은ENT) 매력뿜는 캐릭터로 사랑받는 강성연이 대본 삼매경에 빠졌다.

[서울=글로벌뉴스통신] 요즘 핫한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강성연의 명품 연기 비결이 공개됐다.

5일 (금)강성연은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를 통해 KBS 2TV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연출 김종창, 작가 조정선) 촬영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하며 그녀의 남다른 대본 사랑이 화제가 되고 있다.

공개된 사진 속 강성연은 환한 미소와 함께 장소 불문 대본에 몰두한 모습이다. 강성연은 쉬는 시간임에도 불구하고 앉을 틈도 없이 캐릭터 연구를 위한 대본 삼매경에 빠지며 명품 배우의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선보였다.

이어 강성연은 카메라 밖에서도 실제 촬영처럼 연기하며 캐릭터에 온전히 녹아들어 홀로 연습 중이라는 것을 잊게 만들었다. 뿐만 아니라 흐트러짐 없는 자세와 카리스마 넘치는 눈빛으로 대본 속 상황을 그려내며 주변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극 중 강성연이 맡은 나혜미는 뛰어난 미모와 넘치는 애교로 한종수(동방우 분)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한성그룹의 여왕벌로 자리매김한 인물. 나혜미의 등장은 전인숙(최명길 분)과의 신경전으로 이어지며 극에 팽팽한 긴장감을 선사함과 동시에 앞으로의 전개에 대한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한편, 강성연이 출연하는 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은 매주 토, 일 KBS에서 밤 7시 55분 방송된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