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김포시, 폭염 대비‘그늘막’ 추가 설치 운영
(사진:김포시 제공) 그늘막 전경

[김포=글로벌뉴스통신]2019, 6,14일(금) 김포시(시장 정하영)는 여름철 보행자들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82개소의 그늘막을 추가로 설치 운영한다고 밝혔다.

그늘막은 통행량이 많고 그늘이 없는 도로변 횡단보도 주변에 설치해 6~10월 동안 운영할 예정이다.

시는 지난해 20개소만 운영했던 그늘막이 시민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어 올해는 82개소를 추가로 설치 완료해 현재 102개소를 운영하고 있다.

시는 그늘막 수량이 많아짐에 따라 그늘막 관리‧운영 지침을 수립해 영조물 배상공제 보험에 가입하는 등 시설물 관리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

또한 폭염 대책기간이 종료되면 보호덮개를 설치해 노후화를 방지하고, 보호덮개에 글귀를 새겨 미관에도 신경을 쓸 예정이다.

두춘언 안전총괄과장은 “김포시는 시민들을 위해 다양한 폭염대책을 시행해 나갈 것이고, 폭염 피해 없는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철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광수 기자  drim00@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