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천안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업무협약 체결

[천안=글로벌뉴스통신] 천안시가 12일 시청 중회의실에서 주민생활 밀착형 유관기관인 천안우체국, 동천안우체국, 한전천안지사, JB주식회사(구 중부도시가스)와 복지 사각지대 발굴‧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집배원, 전기검침원, 가스검침원 등 350여명을 천안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해 더욱 촘촘한 복지안전망을 구현하기 위해 마련됐다.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은 지역의 복지위기가구를 능동적으로 발굴‧지원하는 지역 인적안전망이다. 이번 유관기관과의 협약체결로 천안에는 총 2,200여명의 명예사회복지공무원이 복지사각지대 발굴 활동을 하게 됐다.

앞으로 천안시 명예사회복지공무원으로 위촉된 협약기관 종사자는 업무 수행 중 위기가구를 발견하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천안시파랑새우체톡(SNS)으로 제보해 복지자원 연계나 사례관리를 받을 수 있도록 조치하는 역할을 담당한다.

집배원, 전기검침원, 가스검침원 등은 주민 생활공간과 삶의 모습을 밀접하게 살펴볼 수 있어 신속하게 위기가구를 발굴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곽현신 복지정책과장은 “주민생활 밀착형 유관기관과의 협약을 통해 우리 시 복지 인적자원망이 한층 두터워졌다.”며 “앞으로도 위기가구 발굴체계 구축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복지사각지대 예방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