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경주시, 마늘 주요작업 생력화 시범 평가회 개최

[경주=글로벌뉴스통신]경주시농업기술센터는 10일 안강읍 산대리 일원에서 마늘 재배농가 및 유관기관 직원 등 4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늘 주요작업의 생력화를 위한 기계화 시범사업’ 평가회를 개최했다.

이번 평가회는 안강마늘작목회 농가 마늘재배지에서 진행됐으며, 줄기절단기 및 마늘수확기 등 마늘 수확작업 관련 농기계를 시연해보여 평가회에 참석한 농가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사진제공:경주시)마늘 주요작업 생력화 시범 평가회

마늘 주요작업의 기계화를 통해 관행대비 노동력 70% 이상 절감 및 생산성 증대를 기대할 수 있으며, 작업 소요시간도 1000㎡기준 정식시간은 관행 57시간→4시간, 수확은 관행 52시간→30시간으로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용주 안강마늘작목회회장은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마늘재배 중 가장 많은 노력이 들어가는 정식, 수확단계 노동력을 줄일 수 있어 농가에 큰 도움이 된다”며 만족감을 보였다.

경주시농업기술센터 김정필 경제작물팀장은 “논에서 벼농사만 하는 방식에서 벗어나 논 마늘+벼(조생종) 생산의 2모작 작부체계 보급을 통해 논의 경지 이용률 제고와, 농가의 소득 향상에 기여를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