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포토뉴스
부산시설공단 직원, 헌혈유공 금장 수상 헌혈증 기부
(사진제공:시설공단) 교량기전팀 전기4급 신동은 차장 헌혈유공 금장 수상 헌혈증 기부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설공단 10일 교량관리처 소속 교량기전팀 전기 4급 신동은 차장이 최근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유공장 금장 포장증을 수상하고 회사에 헌혈증 46장을 기증했다고 한다.

신 차장이 지난 5일 회사에 기증한 헌혈증은 매년 연말 공단이 사단법인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 부산지회에 10년 넘게 단체기부해오고 있는 헌혈증에 합산되어 올해 연말 백혈병환아를 위해 전달될 예정으로 신 차장 본인 헌혈증 15장과 주변 지인들의 헌혈증 31장을 모아 전달한 것이다.

신 차장은 평소에 헌혈에 대해 큰 관심이 없었으나 10여년전 직원 가족중에 헌혈증이 급하게 필요하다고 하여 회사에서 단체 헌혈을 시작하면서 헌혈에 동참하게 되어 건강도 챙겨보고 봉사시간도 받을 수 있어 주기적으로 참여해왔다고 한다. 꾸준한 헌혈 봉사로 신 차장은 지난 2017년, 대한적십자사로부터 헌혈 유공장 은장 포장증 수상에 이어, 지난 5일, 헌혈 유공장 금장 포장증을 수상했다.

신 차장은 “헌혈센터에서 희망풍차라는 기부 문화를 알게 되어 5년전부터 가족이름으로 적은 금액이지만 5만원을 기부하고, 또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이란 단체도 알게 되어 10년전 처음에는 2천원부터 시작해 해마다 월급이 오를 때마다 조금씩 금액을 올려 지금은 5만원을 정기적으로 기부하고 있다.”고 “매달 월급통장에서 정기적으로 10만원이 빠지지만 불평 한마디 안하고 살림을 살아주는 아내에게 고마움과 사랑한다고 말해주고 싶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