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조폐공사, ‘엑소 기념메달’ 수익금 어린이재단 기부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500만원 후원
(사진제공:조폐공사) 조폐공사,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에 2,500만원 후원금 전달

[대전=글로벌뉴스통신] 한국조폐공사(사장 조용만, www.komsco.com)가 공기업의 사회적 가치 실현의 일환으로 한류 메달 판매 수익금의 일부를 공익재단에 후원한다. 

조폐공사는 14일 서울 대치동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남부지역본부 사무실에서 ‘엑소(EXO) 기념메달’ 판매 수익금중 2,500만원을 엑소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와 함께 이 재단의 ‘예술인재아동 지원사업’에 후원하는 전달식을 가졌다.

2018년 4월에 출시된 ‘엑소 기념메달’은 우리나라 대중문화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글로벌 한류문화 확산 및 국가 브랜드 제고를 위해 기획된 한류스타 기념메달의 첫번째 작품이다. 국내 정상의 아이돌 그룹인 엑소는 2012년 데뷔 이래 발표한 5장의 정규 앨범 모두 100만장 이상 판매되며 ‘퀸터플(Quintuple) 밀리언셀러’를 기록하는 등 누적 음반판매량 1,000만장을 돌파했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은 국내 최대 아동복지 전문기관으로, 예술인재아동 지원사업은 예술가가 되는 게 꿈으로 경제적 도움이 필요한 어린이들에게 장학금 지원을 통해 대중문화의 인재로 성장하도록 후원하는 사업이다.

사회적 가치실현을 선도하는 조폐공사는 이번 후원을 통해 우리 대중문화 예술이 한층 발전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 조폐공사 류진열 사업이사는 “한류스타 기념메달은 한류문화 콘텐츠와 조폐공사의 특수압인기술이 접목된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꾸준히 후원을 이어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