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부산북부소방서, 생명을 살리는 울림 소리단독경보형감지기로 큰 피해 막아
(사진제공:부산소방) 주택 화재피해 최소화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북부소방서(서장 서명근)는 지난 9일 사상구 덕포동 단독주택에서 발생한 화재에서 주택용 소방시설 중 하나인 단독경보형감지기가작동하여 주택 화재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었다고 밝혔다.

이날 불은 홀로 사시는 어르신 주택 내 벽면 전기 배선 단락에 의해 화재가 발생하였다. 이에 단독경보형 감지기가 작동하여, 그 소리를 듣고 거주자는 빠르게 대피할 수 있었으며, 경보음을 들은 이웃주민이 119에 신고하였다.

북부소방서 주택용소방시설 추진 업무담당자는 “이번 화재와 같이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단독경보형감지기)은 화재 초기 진화에 중요한 역할을 해 화재 피해를 감소할 수 있다.”며 “시민 모두 보금자리와 가족의 안전을 지킬 수 있는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에 동참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