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포토뉴스
금정구, 간판 디자인을 입다금사 점빵 골목길에 1억 원 투입해 간판 정비한다
(사진:글로벌뉴스통신DB) 부산금정구청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금정구(구청장 정미영)는 금사 점빵 골목길의 미관을 개선하기 위해 1억 원을 투입해 간판 정비를 실시한다고 17일(수)  밝혔다.

금사 점빵 골목길은 금사동 일원을 대상으로 금정구가 추진하고 있는 소규모 재생사업 ‘마실길이 살아나는 금사 점빵 골목길!’의 특화거리로 △이야기 공단길 운영 △도란도란 마을축제 개최 △스트리트 퍼니처 등을 통해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마중물 역할을 하게 된다.

이번 간판 정비사업의 대상은 금사동 135-13 ~ 56-9 일원 가로변에 위치한 업소로 40개 업소에 80개(벽면 40개, 돌출 40개) 간판 교체비용을 일부 지원한다.

금정구 관계자는 “통일되고 특색 있는 디자인의 간판 거리로 지역의 경관을 개선해 도시재생사업의 효과를 높일 것”이라고 전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