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상주 스마트팜 토마토 일본 최고급 백화점으로 Go Go !
(사진제공:상주시) 상주 스마트팜 토마토 일본 촤고급 백화점 수출 경축 행사

[상주=글로벌뉴스통신] 상주의 농업회사법인 새봄(대표 조영호)은 4월 17일(수) 오전 9시에 상주 유리온실에서 재배된 토마토를 수출했다. 안전성 및 품질을 인정을 받아 작년에는 8월 하반기부터 매주 꾸준히 일본으로 수출해  100톤 이상, 6억원 상당의 수출 실적을 올렸다. 올해 들어서는 지속적으로 수출 물량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번에 선적된 “토마토”는 컨테이너 20피트(5.3톤 정도)로 금액은 3천만원 상당이며 매주 2번에 걸쳐서 10톤 이상의 토마토를 수출하고 있다. 새봄은 국내 수출업체를 통하지 않고 농업회사법인 새봄에서 직접 일본 청과전문 수입업체를 통하여 최고급 백화점(이세탄, 미스코시, 다카시마야)으로 수출을 하고 있다.  

현재 새봄 방울토마토 재배면적은 1만5천평이며 36톤 가량의 방울토마토를 매주 생산하고 있으며 앞으로 많은 양의 토마토가 수출 될 전망이다. 올해 새봄 수출실적 목표 금액은 40억원 이상으로 상주시 신선농산물 수출실적에 많은 부분을 차지할 것으로 보여 진다. 

상주시 윤해성 유통마케팅과장은 “상주시의 새로운 주력 수출품인 유리온실에서 생산된 토마토가 아시아 시장뿐만 아니라 더 넓은 세계로 뻗어나가길 당부하였으며 공급 확대 및 품질 유지관리 시스템 구축에도 함께 노력하겠다”고 하였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