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계룡시보건소, 영유아 보육시설 장난감 소독 나서

[계룡=글로벌뉴스통신] 계룡시보건소는 수족구병, 수두, 홍역 등 감염병을 예방해 영유아의 건강한 성장을 도모하고자 관내 어린이집, 유치원 50개소를 대상으로 장난감 및 차량 소독을 실시한다.

면역 취약계층인 영유아들이 사용하는 보육시설의 집기, 비품(장난감 등), 운행차량은 공동사용으로 병원균에 쉽게 노출되어 전염 위험이 높기에 더욱 각별한 소독과 관리가 필요하다.

이에 보건소는 전염병 발생률을 저감하고자 4월부터 9월까지 전문 소독업체에 위탁하여 매월 1회 정기 소독을 실시할 계획이다.

소독은 어린이들이 장난감 등을 빨고 핥기에 살균제를 사용하지 않는 안전한 고온 스팀 살균장비를 이용해 교구, 장난감, 책걸상, 이불장, 화장실 등을 세척, 소독하고 수분을 건조해 세균을 제거한다.

보건소는 장난감 소독 현장을 주기적 확인 점검하고 월별 감염병 발생 추이를 반영해 소독 및 감염병 예방활동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함께 관내 영유아시설 교사에게 ‘올바른 손씻기 교육’을 전수하고 휴대용 손 세정 검사기, 체험용 손비누, 로션 등 교육장비를 대여해, 담당교사가 아동들을 대상으로 매월 1회 이상 자체교육을 실시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보육시설 소독을 통해 부모가 안심하고 아이가 행복한 쾌적하고 건강한 보육환경이 조성될 것이다.”라며 “감염병은 철저한 사전예방이 중요하므로 손씻기 등 개인 위생수칙을 실천해달라.”고 당부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