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포토뉴스
금정구, 설레는 봄, 거리공연 데이트 어때요?음악, 마술, 댄스 퍼포먼스 등 다채로운 무대 연다
(사진제공:금정구) 지난해 11월 부산대역 문화나눔터에서 열린 부산국제청년문화박람회 모습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 금정구(구청장 정미영) 금정문화재단은 12일부터 도시철도 부산대역 1번출구 옆 문화나눔터 야외공연장에서 모든 세대가 즐길 수 있는 거리 예술공연을 10월까지 매주 금요일 저녁 7시에 개최한다.

매주 금요일 열리는 ‘불금버스킹’은, 대중가요 공연, 뮤지컬, 국악 등 음악뿐만 아니라 힙합댄스, 마임, 마술 등 퍼포먼스 공연까지 다양하고 풍성한 거리공연으로 꾸며진다.

4월의 출연진은 △4월 12일 PUB(남성보컬듀오), Echomusic(클래식크로스오버), V-브라스(금관악기밴드)부터 △4월 19일 피네(국악그룹), 소울리스트(대중가요,팝보컬팀) △4월 26일 NO2MA(R&B보컬듀오), 마술퍼포먼스 안효회(마술사), 라이머니(랩공연) 등 장르별로 풍성하다. 자세한 출연진 정보는 매주 금정문화재단 SNS로 실시간 공유된다.

불금버스킹은 4월부터 10월까지 4개의 시즌으로 구성되어 시즌별로 색다른 주제로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시즌 1은 청년단체들이 참여하는 청춘스케치, 시즌 2는 생활문화동아리와 직장인동호회가 꾸미는 금정끼 한마당, 시즌 3은 청소년과 실버연주단의 금정 하모니 콜라보, 시즌 4는 퍼포먼스 중심의 대학로 버스킹펀치로 구성된다.

정미영 금정구청장은 “주민의 일상을 다채로운 문화예술로 채우는 부산대학로 상설공연을 운영하여, 활기차고 역동적인 문화거리가 금정구의 대표 관광 콘텐츠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하겠다. 명품 문화도시 금정구의 모습을 보여줄 것”이라고 밝혔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