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 포토뉴스
건보공단『2019년도 노인복지관 인지지원서비스』실시4월부터 전국 46개지역 50개 노인복지관에서 인지지원서비스 실시

[서울=글로벌뉴스통신]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은 ‘노인복지관 인지지원서비스 시범사업’을 4월부터 전국 46개 지역 50개 노인복지관으로 확대‧시행한다고 밝혔다.

공단은 2017년 9월 정부에서 치매국가책임제 추진계획이 발표됨에 따라 경증치매 어르신도 신체기능에 관계없이 장기요양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장기요양 ’인지지원등급‘이 신설(’18.1월)하게 되었다.

이에 2018년 4월에는 29개 지역 37개 기관의 노인복지관을 통해 경증치매 어르신께 장기요양기관이 아닌 가까운 지역사회 내 노인복지관을 통해 경증치매에 특화된 인지지원 프로그램과 다양한 여가 프로그램을 이용하도록 서비스를 제공하는 시범사업을 시작으로 2018년 9월 2차에는 34개 지역 39개 기관으로 확대하였다.

프로그램 이용자의 만족도는 90.4% 가족은 82.5%로 매우 높았으며, 만족사유로 “활기찬 생활을 할 수 있어서”라는 응답자가 많았으며 “앞으로도 계속 이용할 것이며 타인에게 꼭 추천 하고 싶다.”고 이야기 하였다.

‘노인복지관 인지지원서비스’ 참여자는 현재 39개 기관 325명이 며 4월부터 12월까지 9개월간 장기요양 인지지원등급자 500명으로 확대하여, 치매전문교육을 이수한 프로그램 운영자가 작성한 계획에 따라 기본 1일 3시간*(필수 2시간+자율 1시간) 이상, 주 3회 월 12회의 인지지원프로그램을 제공하게 된다.

* 기본 1일 3시간 
☞ 필수(2시간 이상) : 인지재활을 위한 집단프로그램
☞ 자율(1시간 이상) : 수급자가 선호하는 여가·운동·건강 등의 프로그램

건보공단 관계자는 “노인복지관에서 치매환자의 잔존능력을 유지하고 악화방지를 위한 인지지원 프로그램을 제공함으로써 초고령 사회를 앞두고 지역사회 내 돌봄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고

노인복지관의 다양한 인프라를 통해 치매 친화적 환경에서 초기 치매 진행을 지연시켜 어르신의 존엄한 삶을 영위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