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부산시, ‘수소전기하우스’ 개관미래 친환경 수소사회를 선도하는 부산
(사진제공:부산시) 청정 전기로 운영되는 미래 수소사회 체험공간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시(시장 오거돈)는 3월 14일부터 24일까지 11일간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 광장(700㎡, 210평)에서 미래 수소사회 체험전시장인 ‘수소전기하우스’를 현대자동차와 함께 운영한다고 밝혔다.

3월 14일 11시에 벡스코 제1전시관 야외광장에서 열린 수소전기하우스 개관행사에는 유재수 경제부시장, 제대욱 시의회 경제문화위원회 부위원장, 현대자동차 부산지역본부장 및 수소 관련 업체관계자와 일반시민이 함께 했다.

지난해 9월 7일 전국 지자체중 최초로 현대차와 상호 업무협력 협약을 체결한 부산시는 머지않아 도래하는 수소사회를 미리 경험하고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을 시민들에게 제공하기 위해 주관사인 현대차와의 꾸준한 협의와 노력을 통해 한층 업그레이드된 버전으로 새롭게 단장한 수소전기하우스를 올해 처음으로 유치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수소전기하우스’는 수소가 생산하는 청정수와 전기로 운영되는 미래 수소사회를 체험할 수 있는 공간으로, 수소 Live Farm, 수소에너지 어린이 과학교실, 수소차 공기정화 Live 시연, 수소전기차 체험, 수소전기차 절개모형 전시 등 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시는 부산국제모터쇼의 개최장소인 벡스코에 수소전기하우스를 유치함으로써, 2020년 10회째를 맞는 부산국제모터쇼와 연계한 미래형 친환경자동차의 선제적 홍보도 함께 전개할 예정이다.

유재수 경제부시장은 “머지않아 도래할 수소사회를 미리 경험할 수 있는 체험․전시공간인 수소전기하우스를 올해 처음으로 개관하여 시민들에게 제공하게 되어 더욱 의미가 크며, 앞으로 수소 선도도시 구현을 위해 수소차 보급 확대와 더불어 수소 연관산업 육성에도 심혈을 기울일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