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창원시, '세원맵’으로 민원응대도 편리하게계속도로점용료·교통유발부담금 민원응대 시스템 개설 및 담당자 교육 실시
(사진제공:창원시) 시청 공간정보전산실에서 계속도로점용료, 교통유발부담금 담당자들이 세원맵 교육을 받고 있다.

[창원=글로벌뉴스통신]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12일(화) 시청 공간정보전산실에서 계속도로점용료, 교통유발부담금 담당공무원을 대상으로 세원맵시스템 활용 교육을 실시했다.

‘세원맵’은 진출입로 계속도로점용료와 교통유발부담금에 대해 약 2억3천여만 원의 세원을 발굴한 시범사업을 토대로 그 효과가 입증되어 구축한 ‘숨은 세원발굴 지원시스템’이며, 공간정보를 활용하여 세외수입 세원정보를 한눈에 한번에 시각화하여 제공하고 있다.

특히, 이 시스템은 공유재산 실태조사 지원뿐만 아니라 계속도로점용료, 교통유발부담금, 공유재산 등 민원응대 분야도 특화하여 2018년 11월 구축 완료했으며, 독창성과 우수성을 입증받아 창원시가 용역사업자와 공동 저작권을 확보한 시스템이다.

이번 교육은 민원 응대 시 필요한 각종 시스템 자료가 연계되어 세원맵을 통하여 어떻게 제공되는지 실 사례를 들어 진행됐으며, △숨은 세원 개념 및 발굴절차 △공간검색 등 기능 활용 △민원응대 기능 활용 등 각종 행정정보를 한눈에 파악할 수 있는 활용기법에 대한 자세하고 구체적인 설명으로 업무 담당자들에게 매우 유익한 시간이었다.

또한 이번 교육을 이수한 업무담당자가 시스템을 원활히 사용할 수 있도록 원격제어, 유선 및 e-mail 지원 등 실시간 헬프데스크를 운영할 예정이다.

박주호 정보통신담당관은 “공간정보 활용을 통한 부과기법 강구 등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스마트한 세원발굴로 세입의 확충뿐만 아니라 행정의 형평성과 공정성을 지향한다는 점에서 시스템 활용을 극대화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