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생활문화
경북 청년유도회, 학술강연 성료'장원방'과 영남지역의 학문정신 주제로 특강 정체성 확립기여...
(사진:글로벌뉴스통신 오병두기자)행사를 마치고 참석자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구미=글로벌뉴스통신] 경상북도 청년유도회(회장 손영봉)는 지난 2월 8일(금) 오전 10시에 구미 호텔 금오산 컨벤션 2층 대강당에서 550여명 유림들이 참여한 가운데 학술행사와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학술행사에서는 '영남학파의 절의정신'으로 김태오 안동대 사범대교수가 강의했고, 이어 '영남유림의 시대정신'이란 주제로 우종철 자하문연구소장이 강론을 펼쳤다.

식전행사에서는 이상필 경북전교협의회 회장의 찬으로  서예가인 이근우 선생과 한중섭  선생이 기해년을 맞이해서 신년휘호로 隆盛雄道 瑞氣滿鄕, 務本自强 和而不同을 일필휘지해 유림들의 박수갈채를 받았다.

개회사에서 손영봉 경상북도 청년유도회장은 “자본주의 사회에서 수신(修身)적 윤리도 중요하지만, 올바른 기업윤리 조성에 앞장서는 이 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유림이 되자”고 말했다.
 
행사에는 이철우 경북도지사,김상철 구미부시장,장경식 경상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상북도 교육감 등 주요인사와 김영근 성균관장과 예정수 유도회총본부회장,박원갑 경상북도향교재단 이사장, 인승관 경상북도유도회본부 회장, 정재훈 청년유도회중앙회장 각시본부 회장 및 지부회장 등  550여명의 경북의 유림, 경제, 문화·예술계 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신년사에서 이철우 도지사는 "올해 모든 일들이 기적같이 해결되는 기해년을 유림의 선비정신으로 극복하자."고 말하고, 장세용 구미시장을 대신해 김상철 부시장은 “급변하는 디지털시대의 폐해로 선비정신이 새롭게 조명되는 이 때에, 올바른 인성함양과 건전한 선비정신을 확립하는 계기”라고 말했다. 임종식 경상북북도 교육감도 "성현들의 가르침을 실천해 가는 생활유교의 선양으로 도민과 상생하는 데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김영근 성균관장도 신년사를 통해 "늘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자신을 성찰하고 배우는 즐거움을 찾아 성인이 되는데 노력하자."고 말하고 이어 예정수 유도회총본부회장도 "올해에도 만남은 운명이요 관계는 노력이다"고 전제하고 중도를  찾는 해가 되었으면 좋겠다."덧붙였다.

한편,유림 최고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한 이날 행사는 영남학파의 뿌리인 야은 길재선생을 비롯해 수 많은 영남의 학자를 길러낸 여헌 장현광, 사육신으로 유명한 하위지 등 학문과 충절(忠節)로 유교문화의 가치를 지킨 영남유학의 본향답게 다시 한 번 경북유림의 위상을 확인할 수 있었고, 경북발전을 이끌어가는 유림인으로써의 역할을 다짐했다.

경상북도 청년유도회는 민족주체의식의 회복, 민족주체사관정립, 우리민족의 정통인 유교문화의 정수를 계승하고 그 기반을 확고히 하기 위한 유도(儒道) 중흥을 목적으로 1988년 창립해, 선비문화포럼, 경전암송대회, 세계청년유림대회, 경북도청 신청사 상량식 고유제 주관 등의 사업을 진행했고, 유교문화가 21세기를 살아가는 정신적 가치관으로 발전하는데 노력하고 있다.

 


 

오병두 기자  obd2001@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병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