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글로벌 Only 포토뉴스
울릉군, 일주도로개통으로 1시간 40분에 둘러볼수 있어증가하고 있는 관광객의 관광편의성 및 주민들의 이동편의성 증대 예상

[울릉=글로벌뉴스통신]울릉군은 이달 14일부터 일주도로 미개통구간 개통에 따른 ‘농어촌버스’ 노선을 개편하여 운행한다고 밝혔다.

이번 ‘농어촌버스’ 노선개편으로 연장되는 구간에는 승강장 3개(와달리, 관음도, 내수전)가 신설되고 버스 운행은 양방향 26회로 운행되며, 연장되는 천부∼내수전 구간은 거리 10km로 시간은 20분이 소요되고 천부 기점으로 노선개편전 보다 약 50분가량 이동시간을 앞당겨 천부지역 주민들의 이동편의성 증대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기존 천부∼관음도 노선은 일주도로 개통과 더불어 노선이 통합되고, 도동∼천부간 왕복노선은 양방향 순회노선으로 개편되었다. 이로써 총거리 약 44km의 울릉 일주도로 전체를 1시간 40분만에 둘러볼 수 있는 버스노선으로 탈바꿈 하였다.

(사진제공:울릉군)버스노선개편으로 일주도롤운행할 농어촌 버스

군은 이번 노선개편으로 북면지역 22개마을 주민 1,400여명의 교통 편의가 개선될 것으로 보고 있으며, 특히 천부∼도동간 출퇴근 및 등하교 버스를 이용하는 주민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관광객들의 관광편의성도 한층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천부∼나리분지 노선을 증회하여 늘어나는 관광수요에 발 빠르게 대처할 계획이다.일주도로 양방향 노선개편 구간중 와달리 버스승강장 주변은 휴게시설 및 전망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수려한 경관을 품고 있어 새로운 관광명소로 각광받을 것으로 기대되며, 관광 패러다임의 변화에도 일조할 것이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그동안 북면지역의 교통 불편을 겪어오던 많은 주민들이 이번 노선개편으로 교통 편익을 받게 되어 교통생활 여건이 향상되고 지역 균형발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최원섭 기자  sup44@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원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