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생활문화 포토뉴스
경의중앙선에서 책 한 권 읽고 가세요
(사진제공:코레일)열차타고, 책보고…경의중앙선에서 책 한 권 읽고 가세요

[서울=글로벌뉴스통신]코레일이 독서의 계절인 가을을 맞아 경의중앙선에서 열차와 책이 함께 하는 문화 이벤트를 마련했다.    

코레일(사장 오영식)은 파주시,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손잡고 ‘책 읽는 지하철 전자책 체험관’을지난 10.26.(금) ~ 11.22.(목) 22일까지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하철 전자책 체험관’은 경의중앙선 홍대입구역 맞이방에서 운영하며 전용 단말기로 2018년 대한민국 전자출판대상 수상작을 비롯한 전자책을 무료로 읽을 수 있다.

전자책(E-book)을 제작 해보는 체험공간에서는 글쓰기 에디터 체험, 전자출판 기초 컨설팅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즐길 수 있다. 

또한 오는 13일 열차 안에서 독서를 즐길 수 있는 경의중앙선 독서바람열차에서 책과 음악이 함께하는 ‘북콘서트’도 열린다.

북콘서트는 1시 58분 탄현역을 출발해 홍대입구역까지 가는 동안 진행된다.

홍대입구역에서는 전자책 체험관 관람과 ‘시간을 파는 상점’을 쓴 김선영 작가와 만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돼 있다.   

한편 홍대입구 6번 출구 철도부지 위에 조성된 경의선 책거리에서는 여행, 예술 등 분야별 간이 책방을 둘러보며 경의선숲길 산책도 즐길 수 있다.

윤양수 코레일 광역철도본부장은 “독서의 계절인 가을을 맞아 경의중앙선에서 열차와 책을 함께 즐기는 시간을 마련했다”며 “코레일과 함께 열차도 타고 독서도 하며 가을을 만끽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코레일 고객센터(1544-7788)나 홈페이지(www.letskorail.com)에서 확인.

정유진 기자  jeoungjin200@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유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