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경제종합 포토뉴스
KEB하나은행,김포『대곶 일요송금센터』개점외국인근로자 손님 편의를 위한 금융수요 증가에 따라...일요영업점 운영도 최다
(사진제공:KEB은행) 『대곶 일요송금센터』를 추가로 개점- 그룹 핵심가치인 휴매니티에 기반한 외국인 손님대상 서비스 지속적 확대

[서울=글로벌뉴스통신] KEB하나은행(은행장 함영주)은 지난 4일 외국인근로자 및 다문화 가정의 금융편의 확대를 위해 경기도 김포시에『대곶 일요송금센터』를 개점했다고 5일(월) 밝혔다.

KEB하나은행은 평일 은행 방문이 어려운 외국인근로자 및 다문화가정 손님을 위해 김포시청 인근에 위치한 김포지점을 일요일에 열어 금융서비스를 제공해 왔으나, 김포 시내에서 약 1시간 가량 떨어진 대곶, 통진 등 김포 외곽지역의 금융수요 증가에 따라 『대곶 일요송금센터』를 추가로 개점하게 됐다. 

이에 따라, 김포 외곽지역은 물론 인천 검단 등 인근 산업단지 내 외국인근로자 손님들까지 금융 혜택이 대폭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영업시간은 매주 일요일 오전 10시부터 15시까지이며, 설날 및 추석 등 명절 연휴 기간 중에는 일요일만 휴무이다. 외환송금, 환전업무를 주로 취급하며 일반 은행업무도 병행한다.
특히, 『대곶 일요송금센터』는 일요일에만 금융서비스가 제공되는 특성을 감안해 평일과 토요일에는 외국인근로자와 다문화가정 간의 친목도모 및 각종 교육, 행사 등 다목적 활용공간으로 개방할 예정이다.

이로써 KEB하나은행은 외국인 근로자 밀집지역 위주로 평일과 일요일 모두 문을 여는 『일요영업점』16곳, 일요일에만 문을 여는 『일요송금센터』 3곳 등 시중은행 중 최다인 총 19곳의 일요영업점을 운영하게 됐다.
이밖에도 KEB하나은행은 외국인 손님들과의 보다 원활하고 정확한 소통을 위해 태국, 스리랑카, 네팔, 베트남 등 9개국 출신 외국인 직원들을 채용해 최고의 금융 서비스 제공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박지환 KEB하나은행 기업영업그룹 전무는 “외국인 근로자들이 열심히 일해서 번 돈을 본국으로 편리하고 안전하게 송금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고자 김포지역에 추가로『대곶 일요송금센터』를 개점했다”며 “하나금융그룹의 핵심가치인 손님과 휴매니티에 기반해 향후에도 대한민국 최고의 글로벌은행의 위상에 걸맞는 외국인 손님 대상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