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제 생활경제 포토뉴스
'2018 연천군 농특산물 장터' 준비에 바쁘다.
(사진제공:연천군) 연천농특산물 큰장터

[연천=글로벌뉴스통신] 연천군에서는 연천군의 우수 농산물의 홍보와 판매 확대를 위하여 26일부터28일까지 전곡리유적 일원에서 진행될 2018 연천 농·특산물 큰 장터 준비에 매진하고 있다.

연천군은 수도권 최북단 청정지역으로 맑은 공기와 깨끗한 물, 큰 일교차로 인해 농산물의 여뭄도가 우수한 것이 특징으로 인삼, 율무, 콩, 쌀 등 주요 농산물이 우수성을 인정받아오고 있다.

또한 농업경쟁력 강화를 위하여 사과, 천왕대추, 등 소득 작물 지원과 비닐하우스 등 농업시설 현대화지원으로 농산물의 다양성을 확대해 가고 있다.

연천군의 우수한 농산물을 소비자가 직접 접하고 맛보고,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도록 매년 전곡리유적 일원에서 농·특산물 큰 장터를 이어오고 있는 연천군 농·특산물 큰 장터는 금년에도 다양한 농산물과 가공품 등을 생산자가 직접 판매하는 장터와 아울러 남진, 후니용이, 이서라, 이하영 등과 함께하는 흥겨운 트로트 콘서트, 큰장터 노래자랑, 최고의 율무두부요리 경연대회, 지역 문화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와 함께 준비하고 있다.

또한 5일부터 개장한 “국화와 함께하는 요상한 호박세상”도 비닐하우스 7개동 및 노지전시 등 15,000㎡규모로 전년도보다 한층 확대된 행사로 세계관상호박 70여종 터널재배전시, 무지개터널, 테마별 동물모양 등 국화대형조형물 100여점, 분재작, 현애작, 다륜대작 등 농업대학 생활원예학과 및 국화동호외 작품 2,000여점, 소국화분, 국화정원 등 다양한 전시를 진행하고 있다.

연천군 관계자는 “연천군의 농·특산물의 우수성을 알리고 지역 농가의 실직적인 소득증대의 기회가 될 2018년 연천군 농·특산물 큰 장터는 품질 좋은 연천의 청정 먹거리를 저렴한 가격에 구입하고 연천의 정겨운 인심과 흥겨운 볼거리가 넘쳐나는 멋진 장터로 준비하고 있다.”며 “풍요로운 가을 온가족이 함께 할 여행지로 강력히 추천한다.”고 전한다.

 

한월희 기자  cosmos7275@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월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