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종합 포토뉴스
공연예술 전위가 선사하는 명작 연극 <신의 아그네스>
(사진제공:부산문화회관) 명작 연극 <신의 아그네스>

[부산=글로벌뉴스통신] 부산을 대표하는 극단, 공연예술 전위가 명작 연극 <신의 아그네스>로 오는 9월 13일(목)부터 15일(토)까지 부산문화회관 사랑채극장에서 열린다.

뉴욕에 위치한 한 수녀원에서 일어난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연극 ‘신의 아그네스’는 부산 연극계의 대부인 전승환이 연출로 함께한다. 원장수녀(마리안 루스) 역으로는 전 시의원인 송순임이 맡을 예정이며, 아그네스 역으로는 TBN교통방송 아나운서인 김지현, 마지막으로 리빙스턴 박사 역으로는 배리어프리영상포럼 회장인 안이정이 연기한다.

또한, 이번 <신의 아그네스>는 사랑채극장 객석 리모델링 완공 후 열리는 첫 공연으로써 부산문화회관에도 새로운 시작점이 될 것이다. 기존 212석이었던 사랑채극장은 리모델링 후 객석을 300여석으로 확장하여 더 많은 관객들에게 문화예술 컨텐츠를 제공 할 수 있게 되었다.

부산문화회관 및 부산시민회관 정기회원(유료회원)할인 외에 지역 내 학생을 위한 학생할인 등 다양한 할인도 제공된다. 공연예매는 (재)부산문화회관과 인터파크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재)부산문화회관 홈페이지(www.bscc.or.kr)와 전화(051-607-6000)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이상철 기자  lsc1106@hanmail.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상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