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이슈종합 포토뉴스
황천모 상주시장, 폭염 속 민심 살피기 나서
(사진제공:상주시청) 황천모 상주시장, 폭염 속 민심 살피기 나서

[상주=글로벌뉴스통신] 폭염이 장기화하는 가운데 황천모 상주시장은 지난 8월 8일(수) 피해 현장을 둘러보고 지역 민심을 살피기 위해 모동면을 방문했다.

모동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직원과의 고충상담을 시작으로 폭염 피해 최소화 방안과 온열 질환자 발생, 인구증가 대책, 겨울철 제설작업 문제 등 다양한 주제로 심도 있는 토론을 했다.

이후 용호리, 이동리 일대 폭염 피해 농가를 방문해 상황을 확인하고 농민을 위로했다. 또 무더위 쉼터 및 경로당을 방문해 에어컨 가동 및 시설 상태를 점검하고 어르신들과의 대화 시간도 가졌다.

황천모 상주시장은 “지속되는 폭염과 가뭄에 포도나무가 고사하는 걸 보니 안타깝다.”며 “관정 및 양수시설 설치 등 가뭄과 폭염에 대비하고 폭염 취약계층의 건강관리에도 유의해 더는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송재우 기자  kwun1133@daum.net

<저작권자 © 글로벌뉴스통신GNA,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재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 뉴스
  •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